다른게임

게임 다운로드

조회 수 421  l   추천 수 0  l   2017.10.07 18:07

[설문조사] 캐릭터 선호도 조사   [49]

프로듀서팍    Lv.  18
    • 10/200
    Good day! I’m Producer Park.
    https://bs.visualshower.com/forum_ko/134017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안녕하세요? 프로듀서 팍입니다.

    오랜만에 연휴 중에 인사드립니다.

     

    연휴 기간이라 임직원들이 잠시간 휴식을 취하고 있는 관계로 제가 직접 글을 쓰게 되었습니다.

     

    캐릭터 간 밸런스 및 유저 선호도 조사를 위해서 캐릭터 인기투표를 진행합니다.

    너무 좋은 캐릭터나 너무 안 좋은 캐릭터가 어떤 것들이 있는지 파악해서 향후 신캐 추가나 리밸런싱 등을 검토하려고 합니다.

     

    가장 좋아하는 캐릭터에 투표도 해주시고, 이유에 대해서도 리플 달아주시면 주신 의견을 적극 반영해서 좋은 게임을 만드는 자료로 활용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투표하러가기]

    https://goo.gl/forms/EYqu3QPX50ANCM0v1

     

    덧.) 설문 조사와 관련되지 않은 댓글은 예고 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 다른 게시글을 통해 작성해주시기 바랍니다. :-)

    • 프로듀서팍 2017.10.07 18:09

      그 동안 캐릭터의 밸런싱에 쌓인 불만들을 모두 이곳 댓글에 작성해주세요.
      단, 아무리 화가 나셔도 욕설은 안됩니다~

      가장 싫어하는 캐릭터에 투표하실수도 있습니다.

    • 도란스 2017.10.07 18:10 SECRET

      "비밀글입니다."

    • 프로듀서팍 2017.10.07 18:31
      설문 조사와 관련되지 않은 댓글은 예고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가장 싫은캐 옥타비아
      여러번의 이벤트를 통해 나올때마다 일말의 정까지 다 떨궈버림
    • 프로듀서팍 2017.10.07 18:28

      캐릭터의 밸런스가 문제인가요? 이벤트 진행에서 (버그 등으로 인해) 무과금으로 얻기가 힘든 것이 문제인가요?

    • 심블리 2017.10.07 18:31
      싫어지는 헌터
      옥타비아 : 한국서버 유저들만 아직도 1초월 이라서
    • 프로듀서팍 2017.10.07 18:33

      외국 유저들과 다른 확률 테이블을 운영한다던가 하는 고도화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지 않습니다만(하고 싶지도 않지만, 하고 싶어도 여러 한계로 못합니다.) 어떤 부분이 특별히 한국 유저들을 1초월에서 막고 있다고 생각하시나요?

       

      참고로 블루스톤은 심리스 서버 체계로, 외국과 한국의 서버가 나누어져있지 않고 클라우드 서버 1기체로 구동되고 있습니다.

    • 심블리 2017.10.07 18:43
      프팍님 1초월에서 막았다고 생각 안했어요
      다만 수색에서 옥타비아가 뜨질 않았을 뿐
      거기에 외국서버는(영어권) 옥타 수색이 많이많이 떠서
      배가 몹시 아픕니다.
      수색자체가 게임유저에 비례하는 거면
      당연 인원수 없는 쪽이 불리 한거 아니겠어요?
      이번에 수색이벤트는 처참했지요.
      이런 부분을 충분히 인지하고, 실행 해야 되지 않겠어요?
      시간파트로 나눠서 수색을 띄우던가 해야지 이건 뭐...
      그냥 "처참" 했네요 ㅋㅋㅋㅋ
    • 프로듀서팍 2017.10.07 18:49

      그 문제로 엊그제 (추석날이지만 ㅠㅜ) 서버팀에서 서버로그를 분석했는데, 플레이 횟수가 한국이 작았고 영어권은(캐나다, 미국, 호주, 뉴질랜드, 영국 등) 플레이 세션 수 자체가 한국보다 압도적으로 높았습니다. 결국 플레이세션 수 자체가 많으면 많이 수색이 뜰 수 밖에 없습니다.
      연휴 기간 중이라 분석에 오랜 시간을 들이지 못해 분석 오류가 있을수 있으니 업무 복귀 후 바로 데이터를 재 분석해서 어뷰징 등의 이슈가 있는지 확인하겠습니다. 룰은 공평해야지요.

    • 카스트라토 2017.10.08 13:33
      국썹 외썹 유저인원 미리분석되셨던것같은데
      이런상황은 충분히 예측가능하셨을것같습니다.
      더욱이 추석이라 플레이타임이 적을것이라는것두요

      유저들이 이유없이 징징댈까요?
      1초도 할수없는 소량의 조각을 얻기위해
      소중한 24시간을 날려먹었기때문입니다.

      프팍님과 운영진들께서 24시간 옥타조각 기다려보시길바랍니다
    • 프로듀서팍 2017.10.07 18:52
      아울러, 수색이 뜰 경우에 글로벌 채팅방에 공통으로 발생된 수색을 알리는 방향을 고려하고 있습니다. 지구촌 친구들을 만들어보실수 있게요. :-)
    • 심블리 2017.10.07 18:55 SECRET

      "비밀글입니다."

    • 심블리 2017.10.07 18:57
      쓰다보니 격해진듯하네요 ㅎㅎㅎㅎㅎ
      Sorry~
    • 프로듀서팍 2017.10.07 18:59

      감사합니다. :-) 점점 더 좋은 서비스를 제공하겠습니다.
      RPG장사 처음이라 좀 미숙함이 있습니다.

      어서 성장해서 "넷마블"처럼 우아한 서비스를 제공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 넷마블은 결투장 보상이 보석(인겜유료재화)입니다 (소곤소곤)
    • 프로듀서팍 2017.10.07 19:17
      앗!
    • 조금 걱정 되는게 저희는 영어를 칠 수 있지만 그렇게 될 경우 외국친구들은 한글닉을 적지 못해 친구신청을 못할수도 있을거 같습니다.
      저희도 일본어나 중국어는 친구신청을 못할수도 있구요.
      조금 번거롭지만 헌터수색 발견이 떴을때 그 확인창의 친구 이름을 누르면 바로 친구페이지로 갈 수 있는 기능이 추가되면 좋을거 같습니다.
    • 프로듀서팍 2017.10.07 19:07

      좋은 지적 감사합니다. :-)

      아! 그래서 현재 닉네임과 별개로 글로벌 닉네임(영어만 가능) 기능을 플랫폼V에 추가하는 패치를 진행할 예정입니다.

      말씀하신 수색 알림 누르면 바로 유저 프로필이 보이는 기능도 바로 추가하겠습니다. 좋은 아이디어입니다!

    • 프로듀서팍 2017.10.07 18:53

      네, 의견 감사합니다.

      다만 인원 비율대로 발생확률을 조절하는 건 글로벌 유저들이 거꾸로 비합리적이라고 생각할수도 있기 때문에(유저는 많고 수색 횟수는 작다면...) 다른 좋은 방법을 기획해야겠습니다. 저희도 치열히 고민하겠지만, 좋은 아이디어 있으시면 공유 부탁드립니다. 서로 공평해야 하는거니까요.

    • 프로듀서팍 2017.10.07 18:30
      선두의 "별..."이라고 작성하신 댓글은 적절한 댓글이 아니라 삭제되었습니다.
    • 그럴 능력 없는거 잘 아니까 다시 말씀 안해주셔도 됩니다.

      옥타비아는 항상 문제와 함께 왔지만 이번 발굴협회 옥타비아
      문제가 되는건 밸런싱의 문제도 무과금 유저가 얻기 힘들어서도
      아닌 한국서버와 외국서버 유저간의 차이였습니다.

      발굴협회는 오히려 무과금 유저들에겐 좋은 이벤트였죠.
      지난번 3일간 출정때 열심히 하셔서 옥타비아 1초월 가신 분들도 계시고,

      하지만 그 3일을 외국채팅서버에서 같은 사람이 진행하였다면 더 많은 조각을 얻었을 수도 있습니다.
      클라우드 서버 1개로 기동되고 있지만 채팅창은 언어에 따라 표시되는 것은 말 안해도 아실거고

      엊그제 5일 오후 6시까지 한국에서는 총 8회, 외국채팅서버에서는 총58회의 옥타비아 수색던젼에 관한 메시지가 출력되었고. 유저들은 그 글을 보고서 친구신청을 하고 옥타비아 수색 던젼을 돌게 되죠.

      인기도 많습니다 신청하면 선착순 10명 금방 금방 찹니다. 옥타비아 이벤트가 있는날 핸드폰만 계속 쳐다보고 있었어야 했어요. 그런데도 오전 5시부터 10시간 동안 옥타비아는 한국채팅서버엔 등장하지 않았고. 유저들은 이게 뭐지 종료된건가 개꿀잼 몰칸가 하는 반응이였죠.

      추석연휴에 가족간에 정 쌓을 그 시간에 휴대폰이나 쳐다보고 있다고 등짝에 스매시 한대씩 맞아 가면서도 그 놈의 캐릭터가 뭐라고 한번 얻어보겠다꼬 주구장창 쳐다보고 있는데 언제나 나올까 행여나 끈 동안에 나오지는 않을까 걱정되서 끄지도 못하고 그런데 그러는 동안에도 영어채팅 서버 같은 경우는 이 나라 저 나라 많은 유저들이 모여있다 보니 평균 1시간에 3번씩 쨘 58회나 나왔습니다.

      그러다 보니 외국서버에는 옥타비아 2초월 이상이 많아졌고
      어떤 한유저는 옥타비아 3추월 해놓고 어제 한국유저들보고 그깟 옥타비아 안나온게 뭐 대수냐 운이다 라는 반응과 함께
      끝에 찌질이란 단어로 국지도발을 걸어주셨습니다.

      저희는 옥타비아 2초월을 하지 못해 이제 날뛰는 3초월 헤르메스, 3초월 아테나를 잡기 버거워 죽겠는데.
      외국서버 친구들은 진작에 옥타 2초월 3초월 해놓고 우리 3초 화속 헌터를 순삭해 나갑니다.

      앞으로 발굴협회 이벤트가 변동이 없다면 상황은 더 심각해지겠죠,
      한국섭 유저들은 정나미 떨어질대로 떨어져서 점점 접어서 없던 유저 더 없어지고
      외국은 여러나라 다 모여서 하다보니 많은 시행으로 더 많은 헌터수색의 기회가 주어질 겁니다.

      뭐 글로벌기업 비주얼샤워니 예견된 수순이였는지는 몰라도 말이죠.
    • 프로듀서팍 2017.10.07 19:12

      수색 알림을 공통으로 적용하는 방안으로 고민하겠습니다.
      한국 서버만 별도로 운영하게 되면 인원이 너무 작아(현재 1-200명 수준) 오히려 더 재미없는 플레이가 되실 수 있어서 고민입니다. 서버 분리 및 별도 수색 확률 적용 등은 최후의 대응으로 생각합니다.

    • 페북홍보나 유튜브광고 안비쌉니다 ㅠㅠ 앱스토어 상위권 올라가서 글로벌 유저 더는걸로 아는데
      초기에 비하면 소개해주고 욕먹을 수준은 아니니 한국섭도 광고 좀 때랴주셨으면 합니다.
      플레이스토어 순위 좀 올리셔야죵.
    • 프로듀서팍 2017.10.07 19:18

      ㅠㅜ 자본 없는 소기업은 웁니다. 과금해주시면 광고로 보답하겠습니다.

      구글느님에게 "에디터추천" 한번 서명운동이라도 해주시면... 흙흙

    • 카스트라토 2017.10.08 18:53
      수색이벤트를 안하면됩니다.
      형평성을 맞출수없는 이벤트입니다.
      1차 수색이벤트 2차 수색이벤트를 종합하여
      국내유저에게 보상한후 다른이벤트를 기획하시는게 어떠실런지요?
    • 심블리 2017.10.07 19:05
      혹시나 해서 말하는건데,
      이번 수색이벤트 이렇게 그낭 끝나는 건가요?
      따로 충분히 생각하고,확실한 대처능력을 보여 주셔야 ㅎㅎ
      저희도 열심히 과금을 할텐데 ㅎㅎㅎ
    • 프로듀서팍 2017.10.07 19:13

      인턴마스터 등 운영진과 함께 후속 이벤트가 진행될 수 있도록 고민하겠습니다.

      과금은 크게 상관 없습니다. 좋은 서비스 이후에 과금이 일어나겠지요.

      실제로 현재 하이랭커 분들 중 많은 분들이 무과금 유저이지만 저희는 늘 좋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유저들에게 돈 더 얻을려고 이벤트를 이상하게 설계한다고 오해 안하셨으면 좋겠습니다.

       

    • 심블리 2017.10.07 19:27 SECRET

      "비밀글입니다."

    • 심블리 2017.10.07 19:39 SECRET

      "비밀글입니다."

    • 투표에 아테나가 아네타로 되어있슴다.
    • 프로듀서팍 2017.10.07 19:22
      제보 감사합니다.
    • 프로듀서팍 2017.10.07 19:25

      피규어 발매 인기도 압도적 1위 "실베스터 슈왈츠네거" 실화냐;;;;

    • 재프 2017.10.07 19:41 SECRET

      "비밀글입니다."

    • 프로듀서팍 2017.10.07 19:45
      설문조사와 관련된 댓글만 작성 부탁드립니다.
    • 재프 2017.10.07 19:43 SECRET

      "비밀글입니다."

    • 프로듀서팍 2017.10.07 19:45
      설문조사와 관련된 댓글만 작성 부탁드립니다.
    • 연필깍지 2017.10.07 19:55
      프팍님 좌송하지만 직원이 없어서 오류....안고치고있는거애요..? 오늘만해도 파트던전 난리고 옥타던전도 형평성 엄청깨졌어요 앞으로 이 문재들에대해 추후 대처방향이 미리 조금이라도 들어두고싶네요. 그리고 지금당장은 캐릭관련보다는 다른문제해결애 조금 더 주력하셧음 좋겟네요.
    • 프로듀서팍 2017.10.07 20:03

      설문조사와 관련된 댓글만 작성 부탁드립니다. 타 언어 유저와의 형평성 문제에 대해서는 알림 등 차별이 있는 부분을 파악해서 언어 때문에 차별이 발생되지 않게 조치하겠습니다.

      이 글 이후로 한국어/외국어 형평성 문제 및 과금/무과금 형평성 문제 등의 댓글에 대해서는 대응해드리지 않으려 합니다. 서비스에 대한 비방글 등도 예고 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오늘 출근하시는 분들이 거의 안 계시는 것처럼 오늘은 저 혼자 일하고 있습니다. 기술 대응이 추석 연휴에 신속히 이루어지지 않는 점에 대해서는 휴일을 즐기시는 여러분들처럼 저희 개발자들도 휴일에 쉴 수 있도록 조금만 배려를 해주시면 어떨까요?

    • 카스트라토 2017.10.09 21:08
      추석연휴를 즐기다가 옥타조각얻으려고 연휴를 말려먹은 유저들...
    • 연필깍지 2017.10.07 20:10
      그런가요 비방의 의도는 없었습니다만 비방이라 보시니 죄송하네요. 추석때 편히 쉬는건 당연하 해야할일이죠 그걸로 뭐라고할 의도는 없었숩니다. 다만 오류가 많이 발생했는데 그 오류의 대한 별도의 공지나 그런게 안올라오고 일단 의견을 받으신다고하니 답답한 마음에 공지에다가 댓이라고 달아보네요. 재 개인적인 바램으로는 유저들이 지금 제일 문제삼는것에 관해서도 이야기의 장을 열어주셨음하네요. 남은추석도 잘쉬세요.
    • 프로듀서팍 2017.10.07 20:11
      아! 아닙니다. 다른 글들 중에 비방글이 있어서 공지 성격으로 같이 작성한 것이 오해를 불러 일으켰네요.
      죄송합니다. 좋은 의견 감사합니다.
    • 프로듀서팍 2017.10.07 20:20
      캐릭터 선호도보다 서비스 운영에 대한 하실 말씀들이 많으신 것 같아서 포탈을 열었습니다.
      http://bs.visualshower.com/forum_ko/134270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 길본이 2017.10.07 20:50
      일단 연휴이후 공개되는 캐릭터별 확률과 적용방법부터 보고난뒤에 호불호에대해 얘기하겠습니다.
      이겜에서 지금 가장 큰 문제가 몇몇 필수캐에 대한 접근성이니까요.
    • 워싱턴 2017.10.08 00:21
      아카샤 좋아핮니다. 캐릭터 너무 매력있네요 일러스트도 예쁘고 ~ 아카샤의 쓰임새가 파이트클럽 버프셔틀 외에도 좀 더 많이 쓰이고 좀 더 중요한 역할이 됐으면 합니다. 유일한 태삼성 힐러니까요~~
    • 워싱턴 2017.10.08 00:25
      캡틴 싫어합니다. 왜 주인공이 남자인가요 이렇게 예쁜 여자캐릭터 많이 내비두고... 스토리때마다 아카샤가 나왔으면 얼마나 몰입되겠습니까. 아카샤 분량 좀 늘려주요ㅠ
    • 파트로네 2017.10.08 16:08
      가장 별로인 캐릭터는 칼슈타이너로 자세히 보면 얼굴이 뭔가 애매하게 생겼어요.
      푸돌단 칼슈타이너는 괜찮았는데 지금 칼슈타이너 너무 별로입니다.
      그리고 옥타비아는 가슴이 3개 인것 같아요
    • 밍기사 2017.10.09 12:56
      아테나 싫습니다 너무 싫어요 이 모든 문제가 아테나 때문입니다. 옥타문제가 대두되는것도 다 더러운 아태나때문 아닙니까? 버프좀 빵빵하게 해주면 아테나 혼자 50초도 넘게 버티는게 실화입니까? 아테나좀 없에주시죠. 딱히 일러가 아줌마같아서 이러는건 아닙니다.(진지)
    • 밍기사 2017.10.09 14:51
      아 그리고 다른탱커 다 있는 속성저항 속성강화 왜 네네만 없습니까? 네네가 강해야 빈센트 있는 과금러들이 보람찬 하루일과를 보내지 않을까요? 저 더러운 아테나 잡는 옥타비아도 물론 하프과금 캐릭터라곤 해도 무과금 유저들도 모으고 해외에는 옥타2초월이 판을 치는 가운데 수속성 2성 3성캐릭터도 추가했으니 언젠간 잘 잡히겠죠? 빈센트가 강하긴 하지만 옥타비아만큼 효용이 있는지 의문입니다. 네네를 강화시켜 주시죠.
    • 잉어킹회 2017.10.10 11:59
      할배 주세요. 내가 삼 ㅇㅇ 그리고 마이티도 내주세요 ;3c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댓글 수 조회 수 글쓴이 날짜
    공지 2020 오프라인 헌터 교류회 현장스케치 !!   [2] file 2 210 Waterpark 2020.10.30
    공지 [공지사항] 블루스톤 배경화면 제 29탄! ‘미드가드 제일검, 에스텔' 배포!!   [0] file 0 232 Waterpark 2020.09.10
    공지 [공지사항] 이전 배경화면 통합집   [2]  2 679 Waterpark 2020.01.23
    공지 [공지사항] 블루스톤 소셜 미디어 채널   [0] file 0 1132 Blucloudia 2019.07.19
    공지 [공지사항] 게임 이용 방침   [0]  0 2002 Waterpark 2018.06.22
    7849 블루스톤하면서 느낀점   [2]  2 433 사월유일 2017.06.05
    7848 만다 738개 있는데 어따 써야 할까요?   [5] file 5 432 쇠빠따아르카디아 2018.03.12
    7847 300일 이벤트네..   [2]  2 430 추첨쥐 2018.02.28
    » [설문조사] 캐릭터 선호도 조사 안녕하세요? 프로듀서 팍입니다. 오랜만에 연휴 중에 인사드립니다. 연휴 기간이라 임직원들이 잠시간 휴식을 취하고 있는 관계로 제가 직접 글을 쓰게 되었습니...   [49]  49 421 프로듀서팍 2017.10.07
    7845 캡틴에 대해 말이 좀 나오는데   [14]  14 418 크툴루 2017.06.28
    7844 [공지사항] 블루스톤 배경화면 제 3탄! ‘꼬마 사신 메리’ & ‘붉은 그림자 유디트’ 배포!!   [0] file 0 416 Waterpark 2019.05.24
    7843 태4성이라니 접어야할때가 왔나..   [5]  5 412 헤븐스톤 2018.02.22
    7842 자기극복은 언제하는거임?   [2]  2 410 코진홍 2018.04.11
    7841 사전예약쿠폰 이제 못쓰는 거죠?   [2]  2 408 아힌샤르 2018.02.25
    7840 [의견수렴] 수색 등 이벤트 운영 및 서비스에 대한 일침!   [25]  25 406 프로듀서팍 2017.10.07
    7839 쫄작(?)같은건 어떤식으로 하나요?   [3]  3 400 토마토시렁 2017.06.03
    7838 신캐 디아나 낙서 :)   [2] file 2 398 시마다한조 2017.09.01
    7837 7월1일 실황 및 파클분석   [7] file 7 396 선택이 2018.07.01
    7836 [공지사항] 블루스톤 배경화면 제 7탄! ‘위험한 도박꾼 오드리&'환상의 빛 소피아' 배포!!   [7] file 7 392 Waterpark 2019.08.09
    7835 검두 3144장 결과.   [4] file 4 391 Yougyoug 2018.06.19
    7834 극비리에 해킹을 통해 4성 헌터의 정체를 알아왔습니다.   [4] file 4 391 오드리 2018.02.22
    7833 오늘자 팬아트 (4/24)   [6] file 6 387 지킬앤하이드 2018.04.24
    7832 [공지사항] 블루스톤 배경화면 제 12탄! ‘할로윈 한정 헌터 & 고대 의상' 배포!!   [1] file 1 385 Waterpark 2019.10.18
    7831 유저 친목질에 대해 글써봅니다   [30]  30 384 보라돌이 2017.07.09
    7830 블루스톤이 안타까운 이유   [3]  3 382 LucianKaltz 2018.07.08
    Board Pagination 1 2 3 4 5 6 7 8 9 10 ... 396
    / 396
    XE Login